최순실 딸 정유라, 마필관리사와 열애 중?

더팩트, 정유라 열애 포착... 작년 괴한에게서 정유라 보호한 그 인물

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사진=더팩트
 
국정농단 사태 주역인 비선실세 최순실씨의 딸 정유라가 재판 와중 남자친구와 데이트를 하는 등 일상생활을 영위하고 있는 사실이 한 인터넷매체의 취재로 알려졌다.
 
지난해 1월 덴마크 올보르에서 체포된 정유라는 불구속 상태에서 재판에 응하던 중 1월 11일 밤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의 한 음식점에서 마필관리사로 알려진 이모(28)씨와 식사를 하고 다정히 팔짱을 끼고 나왔고, 이 모습을 <더팩트> 취재진이 취재헤 보도했다.  
 
정유라는 고등학교 졸업 시점부터 사실혼 관계였던 신주평씨와 지난 2016년 4월 아들 한 명을 남기고 결별했다. 아들은 정유라가 도맡아 키우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정유라와 저녁 식사를 함께한 마필관리사 이씨는 정유라와 함께 최순실 소유 재산인 미승빌딩에 거주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사실상 동거인인 셈이다.
 
지난해 11월 정씨 집에 택배기사로 위장한 괴한이 침입했는데, 당시 정씨를 보호하려다 괴한이 휘두른 흉기에 맞아 다친 인물이 바로 이씨다.
지난해 정유라씨 아들, 보모와 함께 덴마크에서 입국한 이씨는 괴한 침입사건이 일어나기 전에도 정씨와 함께 미승빌딩에서 생활을 해 오며 정유라의 일처리를 도맡아 하고 있었다.  
 
작년 TV조선 보도에 따르면 덴마크 경찰은 국정농단 사건 당시 정유라를 포함해 마필관리사와 가사도우미 등 모두 5명을 붙잡았는데, 이 가운데는 20대 마필관리사 2명이 있었다. 이들은 정유라의 수행원 역할을 하면서 독일과 덴마크를 오간 정씨의 도피생활을 도운 것으로 확인됐다고 방송은 보도했다. 이들은 정유라가 말을 처분한 뒤에 사실상 정유라의 수행원 역할을 해 왔다. 이씨는 이들 중 한 명이다.
 
정씨는 귀국 후 기자들의 추적에도 불구하고 좀처럼 집 밖으로 나오지 않았고, 이번 외출에서도 모자와 마스크로 얼굴을 가리고 나왔다. 이씨는 매체에 포착된 이날 시종일관 정유라를 에스코트하고 어깨를 감싸는 등 매우 가까운 사이임이 드러났다.
 
이씨는 경마용 말 및 승마선수의 말을 관리하고 관련 업무를 처리하는 업무인 마필관리사를 직업으로 하고 있으며 정유라의 전 남편 신주평 역시 마필관리사였다.
 
글=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블로그 이미지

오사사

국내외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정보제공

댓글을 달아 주세요

............김종필씨가 자민련 대표시절 박근혜 후보에게 했던 말.

 

 

..................박근혜 당 대표시절 중요한 현안이 있을 때마다 외부와 전화통화.

 

 

 

............ 대선경선 후보시절 이명박이 박근혜에게 최태민 일가의 국정농단 개연성에 대해.

 

 

 

 

-------------------아래 최태민관련 기사

박근혜의 남자 최태민의 1979년 중앙정보부 보고서에 실린 여성관련 범죄기록박근혜친인척/ 시사나누기

2014.08.27. 13:20

복사http://blog.naver.com/oes21c/220105007944

번역하기전용뷰어 보기

아래의 박근혜의 남자 최태민의 범죄사항은 중앙정보부 수사보고서 내용이다.

여자에 관한한 화려한 경력인 것은 확실한 것 같다.

그리고 박정희가 '근혜가 최태민에게 빠져서 시집 갈 생각을 안한다' 라고 발언

박정희 발언 관련기사 바로가기http://blog.naver.com/oes21c/220058413878

 

사. 女子 關係
(1) OOO (27세, 전 총재 비서)
○ 72. 12 하순~76.4 초순 영등포 옥호불상 여관, 세검정 옥수장, 신촌 신성여관 및 대전시내 에덴여관 등에서 전후 10회 情交
○ 76. 1 초~4 초 總裁室에서 주 3회 정도 포옹, 키스 등 애무행위
(2) OOO(45세, 전 부총재)
○ 75. 8-75. 12. 10 總裁室에서 수시 키스, 포옹 및 애무하고
○ 동녀의 손으로 陰莖을 만지게 하는 등 淫亂行爲
(3) OOO (31세, 전 부단장)
○ 76. 4~77. 5 중순 세검동 옥수장 (방갈로), 신촌 신성여관 등에서 3회에 걸쳐 性交코져 하였으나 성기불발기로 실패
○ 동 기간 중 總裁室에서 수시 키스, 포옹 등 애무 및 淫亂行爲
(4) OOO (41세, 전 여군국장)
○ 76. 3. 26 영등포 금성호텔 302호실에서 情交하려다 성기 불발기로 陰莖을 빨게 하는 등 淫亂行爲
(5) OOO (40세, 전 OO병원 간호과장)
○ 76. 8. 6~76. 9 중순 總裁室에서 4회에 걸쳐 키스, 포옹하고 陰莖을 빨게하는 등 淫亂行爲
(6) OOO (24세, 전 OO병원 경리담당)
○ 76. 8초순-77. 6하순 總裁室에서 4회에 걸쳐 키스, 포옹, 유방 및 음부를 만지면서 주OO에게 강제로 陰莖을 빨게하는 등 淫亂行爲
(7) OOO (42세, 전 사무총장, 과부)
崔太敏으로부터 검찰에 피소된 자신의 詐欺事件선처조건등으로 스스로 몸을 바치라는 요구를 받고 이를 거절할 경우 해임 등 보복이 두려워
○ 78. 5. 14 사직공원옆 옥호미상 호텔에서 崔太敏의 성기 불발기로 尹OO의 국부와 유방을 빨면서 손가락을 국부에 삽입, 淫亂行爲
(8) OOO (35세, 사무총장, 유부녀)
○ 奉仕團기획관리실장 및 건물관리실장실에서 중요 업무회의를 가장, 문을 잠그고 淫亂行爲또는 호텔에서 통정
※ 崔OO는 정조제공으로 崔太敏의 총애를 받게 되었으며 도산에 직면한 남편 金OO의 경영업체 (OO교역)를 崔太敏의 지원으로 회복
(9) OOO (51세, 조직국장 과부)
○ 조직국장실 또는 호텔 등에서 通情說
(10) OOO (25세, 전 비서, 사직 후 결혼)
○ 總裁室 또는 호텔 등에서 通情說
(11) OOO (42세, 제2 대 서울지구,市團長)
○ 남편 申OO (국회의원) 공천문제로 접근 總裁室 또는 호텔 등지에서 通情說
(12) OOO (43, 전 사무총장)
○ 維政會국회의원 공천, 박근혜 총재에게 간청 공천 따냄 (사무총장은 국회의원이 되어야 한다고 과시하기 위함) 남편 OOO이 OO大學 운영자임을 기화로 접근. 상당한 액수의 돈을 崔太敏에게 바쳤다고 함. 總裁室 또는 지방출장 중 호텔 등에서 通情說

 

 

 

-----------박대통령 동생들이 본 최태민의 실체.(출처 : http://blog.naver.com/dkfkavjs/195542156)

 

 

 

 

.........故박정희대통령이 이렇게 "그년(박근혜)이 그놈(최태민)한테 홀려서..."라 한 글.

 

대선출마를 선언한 박근혜의 의혹들박근혜친인척/ 시사나누기

2014.07.12. 21:56

복사http://blog.naver.com/oes21c/220058413878

번역하기전용뷰어 보기

이 사람이 최태민 목사다.

 

횡령 14건, 사기 1건, 변호사법 위반 11건, 비리 13건, 여성추문 12건...총체적으로 쟁쟁한 분이시다. 자유당 시절엔 경찰관이었고 뭐 정식과정으로 된 목사도 아니고. 암튼 이 양반이 우리 근혜를 홀려서리(박정희의 표현) 구국여성봉사단을 결성했다.

즉, 박근혜가 최초로 사회활동(구국여성봉사단) 하게 된 계기가 이 양반 때문이다. 기업인을 구국봉사단운영위원으로 위촉,1인당 2000만원에서 5000만원 입단 찬조비를 받거나 월 200만원 운영비를 받았다.

그리고 행정기관의 지원을 바탕으로 동단위까지 조직을 확대, 300만명의 단원을 확보했단다. 늘 있는 벼슬 팔아먹기와 공천 가지고도 300만원, 2500만원씩 뜯었다.

그렇게 횡령한 돈이 수십억. 최태민이 최초로 문제시 된 것은 김재규 때문이다. 김재규가 박정희를 쐈을 때 간접적인 이유로 든 것이 박정희의 문란한 사생활과 자식 문제 때문이라고 하는데...

김재규가 그것을 보고 '이건 아니다' 생각했고 문제 되었던 박근혜-최태민을 조사시켰단다. 그리고는 그것을 박정희에게 보고하니 육영수 사후 자식을 끔찍이도 아꼈던 박정희가 한쪽엔 김재규, 한쪽엔 박근혜-최태민을 앉혀놓고 친히 국문했다.

물론 박근혜는 아니라고 하니까 못 미더웠는지 검찰에도 수사를 지시했다는데 검찰 수사결과와 김재규 수사내용이 일치했다. 해서 당장 때려잡지는 못 하고 당시 구국여성봉사단 회장에(그때까지는 최태민이 회장) 박근혜를 앉히고, 최태민은 부회장으로 내려 앉히었다.

김계원 전 청와대 비서실장은 박정희가 이런 말을 했다고 한다.

그놈이 말이야, 근혜를 홀려가지고 내가 혼을 좀 내줬지.. 그년(박근혜)이 그놈한테 홀려 도무지 시집가려고 해야 말이지, 그러니 내가 어떻게 재혼할 수 있겠나’


최태민의 딸 이름이 최순실인데 첫 이혼한 20대 후반때 이미 압구정동 중심상가지역에 수백평대의 토지와 건물을 소지했다. 그렇게 압구정동에서 초이종합학원 및 초이유치원 원장, 한국아동교육문제연구소 소장을 하다가 아버지 최태민의 비서였던 정윤회와 재혼하였다.

그리고 그 정윤회는 96년부터 2002년까지 박근혜 비서실장으로 있다가 지난 2007년 대선때는 역시 박근혜 비선단체인 "강남팀"을 운영했다.

이같은 사실을 지난 한나라당 예비 대선후보 경선때 이명박이 폭로하니 박근혜는 90년대 이후 최태민 목사와 연락 되지도 않고 사망사실(최태민은 94년 사망)도 몰랐다고 했다.

이 기사는 펌 기사이며 본인의 의사와 무관함

 


블로그 이미지

오사사

국내외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정보제공

댓글을 달아 주세요